성씨의 유래

성씨의 유래

거창신씨시조(居昌慎氏 始祖),신수(慎修)

작성일 : 2018-03-18 14:55

거창신씨(居昌慎氏)의 유래

중국 고대에 東周의 왕족이었으나 기원전 450년경에 태자 건(建)이 계모 등과의 권력다툼에서 태자의 지위를 잃게 되자 이웃나라에 망명하였던 바 그 아들 승(勝)이 오(吳)나라에 가서 신현(慎縣)이라는 곳에 정착하고 당시의 관행에 따라 그곳의 지명을 성씨로 하니 이것이 중국신씨의 기원이라 한다.

중국 신씨의 유래에 대하여는 확인할 수 없는 여러 설이 있으나 문중에서 중국신씨들과 연계하여 2차에 걸친 탐사를 통하여 도출된 추론으로 앞으로의 연구를 통하여 사실로 확인 될 때까지는 위에 적은 유래가 개연성이 가장 높은 이론이다.

우리나라에서 거창신씨(居昌慎氏)의 시조(始祖)는 신수(慎修)이시다. 수(修)는 고려 문종 22년, 서기 1068년에 송나라 개봉부사람으로 송나라 진사였고 학식이 높고 의학에 정통하였다 (문헌근거 : 고려사, 고려사절요)

서기 1068년 고려 문종 22년 7월에 송이 북방의 신흥세력인 걸안의 압력을 고려와 함께 견제할 목적으로 고려와 정식 국교를 열기 위하여 사신 학자 등 많은 인적 물적 교류를 했는데 그 중 사신의 일원으로 고려에 들어와 문종의 권유로 귀화하여 개경에 정착 하였다. 수(修)가 귀화하자 한창 중흥기를 맞은 고려에서 문종에게 크게 중용되었다.

수(修)는 11대 문종에서 15대 숙종에 이르기까지 5대왕 34년간 력사(歷事)했으며 숙종 때에는 최고품계의 벼슬에 올라 수사도 좌복사 참지정사(守司徒 左僕射 參智政事)에 올랐다.

서기 1101년 신사(辛巳) 12월에 졸(卒)하시니 나라에서 제제사(弟祭使)를 보내오고 공헌공(恭獻公)의 諭號를 내렸다. 慎氏는 고려 고종 년 간에 7세조 執平께서 神號衛大將軍으로 抗夢戰을 이끄시다가 戰死하시고 당시의 조정이 親元派에 의하여 장악되자 그 아드님 成께서 居昌劉氏인 처가의 연고지를 찾아 거창에 世居사신 연유로 거창을 本貫으로 삼게 된 듯 하다.

거창신씨(居昌慎氏)의 조공(祖公)을 비롯 십세조위(十世祖位)의 제단祭壇