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씨의 유래

성씨의 유래

함안조씨,함안조씨시조,조정,함안조씨조상인물,함안조씨유래

작성일 : 2017-05-17 17:21 수정일 : 2019-09-09 15:40

함안조씨 시조 및 본관의 유래

시조(始祖) ()은 자()를 우보(禹寶), ()를 모당(慕唐), 시호(諡號)는 충장(忠壯)이며, 후당인(後唐人)으로 신라(新羅) 말기(末期)에 두 아우 부()와 당()을 데리고 절강인(浙江人) 장길(張吉)과 함께 동래(東來)하였다.

고려개국공신(高麗開國功臣) 신숭겸(申崇謙), 배현경(裵玄慶), 복지겸(卜智謙), 김선평(金宣平), 권행(權幸) 등과 교의(交誼)가 두터웠고 왕건(王建)을 도와 합천(陜川)에서 기의(起義) 태조(太祖) 14(931) 고창성(古昌城:지금의 안동)에서 견훤(甄萱)을 대파(大破)하고 동경주현(東京州縣)을 항복(降伏)받아 고려통일(高麗統一)에 큰 공()을 세워 개국벽상공신(開國壁上功臣) 대장군(大將軍)이 되었다.

후손(後孫)들이 그를 시조(始祖)로 삼고 함안(咸安)에 세거(世居), 본관(本貫)을 함안(咸安)으로 하였다. 안동(安東)의 칠현사(七賢祠), 동수(桐藪)의 충열사(忠烈祠)에 제향(祭享)한다.

2015년 통계청 인구조사 결과에 의하면 함안조씨(咸安趙氏)는 남한에 282,890명이 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역 대 인 물

고려시대 인물

조열(趙 悅) (생몰년 미상) : 금은(琴隱) 고려말에 태어나 관직이 공조전서(工曹典書)에 올랐으나 생년월일, 관직, 이력은 세대가 멀어서 고증(考證)할 수 없으며 이성계가 조선을 개국하자 다시 공조전서에 보하였으나 끝까지 나아가지 않고 고려에 충절을 지킨 충신이다.

조안경(趙安卿) (생몰년 미상) : 경밀(景謐호 : 고죽재(孤竹齋) 고려 충정왕 3년(1351년)에 문과에 급제하여 벼슬이 호조전서(戶曹典書)에 올랐으나 이성계가 조선을 개국하자 벼슬을 버리고 해주 천산 두문동(杜門洞)에 들어가 벼슬을 내려도 나가지 않았다. 두문동 72현의 한분이다.

조승숙(趙承肅) (1357~1417) : 경부(敬夫호 : 덕곡(德谷) 시호 : 문경(文敬) 고려 우왕 2년(1376년) 진사시(進士試)에 합격.

정몽주(鄭夢周)의 문인으로 길재(吉再)와 친교가 있었으며, 1377년 문과에 급제. 원나라 저작랑(著作郞) 1391년 부여감무(扶餘監務). 고려가 망하고 조선이 개국하자 두문동(杜門洞)에 들어갔으며 숙종 27년(1701년) 도곡서원(道谷書院)에 배향되고, 문집으로 덕곡집(德谷集)이 있다. 두문동 72현의 한분이다.

조거(趙 琚) (1340~1413) : 영보(永寶호 : 송강(松岡) 우왕 4년(1378년) 사마(司馬)에 합격. 우왕 6년(1380년)에 문과에 급제. 청주목사(淸州牧使) 역임. 우왕 11년(1385년)에는 황조(皇朝)에서 특별히 금계(金鷄)벼루를 하사. 조선태조 7년(1398년)에 가선대부(嘉善大夫) 공조전서(工曹典書) 제수. 왕지(王旨) 삼장(三章)이 유전(遺傳)한다.

조선시대 인물

조여(趙 旅) (1420~1489) : 주옹(主翁)  호 : 어계(漁溪) 시호 : 정절(貞節) 단종 1년(1453년) 진사시(進士試)에 합격. 세조가 단종의 왕위를 빼앗으니 함안으로 귀향(歸鄕)하여 종신(終身)토록 세상에 나가지도 않고 벼슬도 아니 하였다. 단종 복위 후 숙종 9년(1703년) 증가선대부이조참판(贈嘉善大夫吏曹參判), 정조 5년(1781년) 증 자헌대부이조판서(資憲大夫吏曹判書)를 가증(加贈)하였다. 평소 기거하시던 백이산 밑 원북동에 김시습(金時習), 이맹전(李孟專), 원호(元昊), 남효온(南孝溫), 성담수(成聃壽) 등 생육신(生六臣)과 함께 병향(並享)하고 서산서원(西山書院)이라 사액(賜額)되었다.

조욱(趙 昱) (1432~ ? ) : 자명(子明)  단종 1년(1453년)에 문과에 합격하여 관직이 안동부유학교수(安東府儒學敎授), 통정대부(通政大夫) 병조참지(兵曹參知)에 이르렀다.

조동호(趙銅虎) (1441~1517) : 정부(貞符) 예종 1년(1469년) 진사시 합격, 성종 7년(1476년) 호위부장에 제수, 성종 11년(1480년) 사옹원(司饔院) 주부(主簿)에 이임(移任), 사헌부(司憲府) 감찰(監察)에 천임(遷任). 거창군수, 무주군수, 군자감(軍資監) 주부(主簿), 사옹원(司饔院) 판관(判官), 진산군수, 중종 3년 (1508년) 영덕현령에 선임.

증가선대부이조참판겸동지의금부사(贈嘉善大夫吏曹參判兼同知義禁府使)하였다.

조금호(趙金虎) (1445~1533) : 수옹(壽翁)  세조 11년(1466년) 무과에 급제, 세조 12년 서정(西征)에 종사하여 공을 세웠다.

경상우도(慶尙右道) 수군(水軍) 우후(虞候) 제수, 장기, 고성, 거제의 삼현감(三縣監). 영흥부통판(永興府通判), 단청군수, 통정대부(通政大夫)에 제수. 양주목사, 광주, 서흥에 전임. 첨지중추부사(僉知中樞府事) 겸 내금위장(內禁衛將). 중종 19년(1524년) 가선대부(嘉善大夫)로 승계(陞階)되었다.

조순(趙 舜) (1465~1527) : 요경(堯卿)  호 : 옥봉(玉峰)  성종 17년(1486년) 생원(生員), 진사(進士) 양시(兩試)에 합격. 1492년 문과에 합격. 승문원(承文院)에 선임. 홍문관교리, 의정부 사인(舍人), 사헌부 장령(掌令) 집의(執義), 군기시정(軍器寺正), 승정원(承政院) 동부승지(同副承旨), 충청부사, 김해부사, 중종 17년(1522년) 도승지(都承旨)에 배명. 가선대부, 사헌부 대사헌, 예조참판. 중종 19년(1524년) 이조참판에 배명. 경기관찰사(京畿觀察使), 그후 개성부(開城府) 유슈(留守)를 제수받았다.

조삼(趙 參) (1473~ ? ) : 노숙(魯叔)  호 : 무진정(無盡亭) 성종 20년(1489년)에 진사. 1507년 문과에 급제. 함양, 대구, 성주, 창원, 상주 등 다섯 고을의 관장과 통정대부(通政大夫) 사헌부집의(司憲府執義) 겸 춘추관(春秋館) 편수관(編修官) 등을 역임하였다.

조임도(趙任道) (1585~1664) : 덕용(德勇)  호 : 간송당(澗松堂) 인조조(仁祖朝)에서 유일(遺逸)로 천거되어 공능참봉(恭陵參奉). 대군사부(大君師傅). 효종(孝宗) 때 공조좌랑(工曹佐郞)을 제수받았으나 출사하지 않았다.

증통선랑사헌부지평(贈通善郞司憲府持平)하였다. 경종 원년(1721년) 함안군 산인면 송정리 송정서원(松汀書院)에 배향(配享)되었다.

함안조씨(咸安趙氏) 13()

함조 13(咸趙13)이란 정절공(貞節公. 諱 旅)의 후손 가운데 선조(宣祖)때 임진왜란, 정유재란을 당하자 의()로서 왜적을 토벌하다가 살신순국(殺身殉國)하신 (), (), (), 종도(宗道), 신도(信道), 민도(敏道), 응도(凝道),의 일곱 선조와 인조(仁祖)때 이괄(李适)의 난과 정묘호란을 당하자 선등격전(先登激戰)